中文|English|日本語
온라인 상담:0531-85876663
点击这里给我发消息

외신, 중국 톈옌의 정식 운영에 주목… "테스트 단계에서 이미 위력 과시해"

2020/1/14 11:58:36   정보 출처:korean.china.org.cn

  세계 최대의 전파망원경인 중국의 '톈옌(天眼·하늘의 눈)'이 3년여의 테스트 끝에 11일, 국가 검증을 거쳐 정식 운영에 들어갔다.

  스페인 ‘La Agencia EFE,S.A.’는 구경 500m의 구면사전(球面射電) 망원경(FAST)인 톈옌의 반사면 면적은 축구장 30개 크기에 달한다면서 이는 중국 과학 발전의 중대한 기술적 성과 중 하나라고 평가했다.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 관계자는 톈옌의 주요 성능 지표는 글로벌 선진 수준에 도달했으며, 점차적으로 전 세계 여러 지역의 천문학자들에게 개방될 것이라고 전했다.

  장펑(姜鵬) 톈옌 프로젝트 수석 엔지니어 겸, 중국과학원 국가천문대 연구원은 중국은 향후 2, 3년 내 톈옌의 활약에 힘입어 일련의 중요한 과학적 성과를 창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톈옌은 테스트 단계에서 값진 과학 데이터를 얻었으며, 현재까지 102개의 펄사를 탐지하는 등 단계적으로 과학적 성과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이 숫자는 같은 기간 유럽과 미국의 다수 펄사 관측팀이 발견한 수의 총합을 넘어선다.

  베이징 대학의 과학자 리커자(李柯伽)는 톈옌의 감도는 전 세계서 두 번째로 큰 망원경의 2.5배 이상이며, 효과적으로 탐색할 수 있는 공간 범위의 부피는 현재 가장 강력한 전파망원경보다 4배나 크다고 소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톈옌은 중국 기성세대 천문학자가 20여 년 전에 내놓은 구상으로, 2016년 9월 25일에 완성됐으며 제조 비용에만 12억 위안이 들었다.

관련 기사

사진

주관: 산동성인민정부신문판공실